Archives

KBS 해피투게더3 - 한현남
2018년 03월 27일

<동아일보> 지난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90년대 대한민국 가요계를 휩쓸었던 룰라 채리나, 영턱스클럽 한현남, 베이비복스 간미연, Y2K 고재근, R.ef 성대현이 출연했다.

그룹 영턱스클럽 출신 한현남이 가수 채리나의 ‘커피노예’로 살았던 과거를 폭로했다.

한현남은 22일 방송한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채리나와 7~8년을 같이 살았다”고 설명했다.

이날 채리나는 한현남과 같이 산 배경에 대해 “영턱스클럽이 H.O.T.와 인기를 다툴 정도로 인기가 많았다. 이 친구 같은 경우는 천천히 내려오는 게 아니라 확 내려왔다. 많이 힘들어했다. ‘힘들어 하지 말고 언니 옆으로 와’라고 해서 같이 살게 됐다. 부모님이랑 같이 살 때”라고 설명했다.

이에 한현남은 “채리나의 집이 복층이었다. 언니가 위층을 다 썼다. 밑에 층을 부모님이 쓰셨다”고 덧붙였고, 채리나는 “(한현남이) 저희 집 막내딸이다. 그 정도로 우리 집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고 밝혔다.

가수 한현남이 양현석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이날 한현남은 "예전에 문나이트에 갔다. 소싯적에 갔을 때 내가 춤 추는 것을 보고 이하늘 오빠가 댄서해볼 생각 없냐고 해서 DJ DOC 댄서를 했다"며 "그 때 안무가가 이주노 오빠였다. 주노 오빠가 '너를 주축으로 팀을 만들겠다'고 했다"고 밝혔다.

이어 한현남은 "(양현석이) 나한테 와서 가수를 시켜주겠다고 했다. 근데 내가 '이미 저는 주노 오빠와 하기로 했다'고 했다"며 "그 다음부터 오빠를 마주쳤는데도 인사를 안 받아주더라"고 털어놨다.

<중앙일보>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영턱스클럽 한현남이 내일 없는 토크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에서는 룰라 채리나-영턱스클럽 한현남-베이비복스 간미연-Y2K 고재근-R.ef 성대현이 출연했다.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1등가수 왕중왕전'에는 소찬휘-워너원-다비치-하이라이트가 나왔다.

이날 한현남은 화끈하고 솔직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에게 호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채리나는 한현남과 함께 출연한 것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드러냈다. 바로 한현남이 방송에 대한 아무런 미련도 없고, 본인 이미지도 상관없는 친구인 동시에 자신의 치부를 가장 많이 알고 있는 인물이라는 것. 이에 한현남은 능청스럽게 "기대해주세요"라고 외치며 시작부터 화끈한 재미를 예고했다.

이어 한현남은 채리나와의 살벌했던 첫 만남 스토리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먼저 채리나는 한현남이 DJ DOC의 백댄서 시절에 처음 만났다면서 "현남이가 제 느낌에 지현언니를 안 좋게 쳐다보는 모습이 굉장히 불쾌했다. 그래서 방송 끝나고 불렀다"고 회상했다. 이때 한현남은 "근데 화장실로 왜 부르냐고"라며 이야기에 디테일을 더해 눈길을 확 사로잡았다.

그런가 하면 한현남은 채리나와 '잡도리 사건' 이후로 친해져 7년간 동거를 했던 시절의 이야기를 꺼내놨다. 한현남이 인기가 떨어져 힘들어 했을 때 채리나가 자신의 집으로 불러드렸다는 것. 그러나 훈훈한 분위기도 잠시 한현남은 "(채리나가) 허드렛일을 엄청 시켰다"고 폭로를 시작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그는 "거의 노예7년"이라면서 아침마다 커피 심부름을 했던 사연을 밝혔는데 "한 번은 너무 힘들어서 커피에 침을 퉤 뱉었다"며 숨겨왔던 모닝커피의 진실을 오픈해 배꼽을 잡게 만들었다.

한현남은 성형수술에 대한 사연을 털어놓으며 솔직 입담의 끝을 보여줬다. 그는 "제 외모가 많이 달라져서 저를 못 알아 보시는 분들이 많을 거다. 성형수술의 발단이 채리나 언니였다"면서 채리나가 본인에게 코 수술을 권유하며 비용을 대줬다고 밝힌 것. 이어 "코 수술 붓기가 빠지니까 다른 곳도 이상해 보이더라. 그러다 보니 점점 제 얼굴을 잃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나아가 한현남은 "채리나에게 수술비용을 아직까지 안 갚았다. 그 이유는 제가 허드렛일을 많이 해왔기 때문에 퇴직금으로 생각하고 그냥 먹은 것"이라고 덧붙여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한현남은 유쾌한 입담을 뒤로하고 공황장애 때문에 힘겨웠던 사연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는 무대에서 쓰러진 뒤 응급실에 실려간 것이 공황발작의 시작이었다고 밝히면서 "불안하니까 과호흡이 돼서 사지가 다 뒤틀릴 정도였다. 그 후로 응급실만 9번 갔지만 몸에는 이상이 없다고 하더라. 인터넷에 검색해보니 공황장애였다. 병원에 가서 의사 선생님을 보자마자 눈물이 쏟아져 3시간 동안 울었다. 2년 동안 가족 외에는 아무도 안 만났다. 걸어나올 수가 없었다. 밥을 못 넘기니까 라면 국물에 밥알 두 세 알 올려서 삼키고 약을 먹으면 약이 너무 세니까 하루 종일 잠만 잤다. 솔직히 지금까지도 공황장애가 있다. 그래서 약을 가지고 있지 않으면 너무 불안하다"고 털어놔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그는 골프장 캐디를 하면서 공황장애를 극복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한편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해피투게더3' 1부의 전국 시청률은 3.9%, 수도권 시청률은 4.3%를 기록하며 동 시간대 프로그램 중 4주 연속 시청률 1위를 수성했다.

#KBS #해피투게더3 #목요일목요일은즐거워 #영턱스클럽 #한현남 #채리나 #전현무 #유재석 #박명수 #댄스타임
back to list